, 'opacity': false, 'speedIn': , 'speedOut': , 'changeSpeed': , 'overlayShow': false, 'overlayOpacity': "", 'overlayColor': "", 'titleShow': false, 'titlePosition': '', 'enableEscapeButton': false, 'showCloseButton': false, 'showNavArrows': false, 'hideOnOverlayClick': false, 'hideOnContentClick': false, 'width': , 'height': , 'transitionIn': "", 'transitionOut': "", 'centerOnScroll': false }); })

Interior design and architecture since 1999

Russian

Monday-Friday 10 -18

+38 /044/ 228 1845

포화상태 도달한 레스보스섬 모리

포화상태 도달한 레스보스섬 모리아 난민캠프 과밀화 해소 차원(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그리스 정부가 섬 지역 난민캠프의 과밀화 문제를 완화하기 위해 레스보스 섬의 난민캠프에 수용된 난민 2천명을 이달 말까지 본토로 옮길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디미트리스 차나코풀로스 그리스 정부 대변인은 18일 «모리아 난민캠프의 상황은 정말 어렵다»며 이달 말까지 이곳의 난민 2천명을 본토로 이송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도청서 노·정 간담회   подробнее


김상호 하남시장은 시가 공식적으

김상호 하남시장은 시가 공식적으로 반대 입장을 낸 것에 대해 «대기업을 유치해 자족도시를 만든다는 구상도 실현해야 하지만 전체 시민들이 환영하는 기업 유치를 해야 한다»고 밝혔다. 신세계그룹은 지난 3월 온라인센터 부지인 하남 미사지구 자족시설용지(2만1천422㎡)에 대해 LH와 972억원 규모 매매계약을 체결할 예정이었지만, 지역 반발에 부딪혀 계약이 무기한 연기됐다. 신세계그룹은 올해 초 외국계 투자운용사 2곳에서 1조원을 유치하고 온라인 사업을   подробнее


1년 전 이맘때 한 정부 관계자가

1년 전 이맘때 한 정부 관계자가 사석에서 했던 말이 떠오른다. «우리 정부가 정말 어려운 게 예전에는 미국 당국자들과 협의를 진행해서 딱 결론이 나면 그렇게 믿고 가면 됐다. 그런데 지금은 그렇게 해 놓은 뒤에도 트럼프의 트위터 한 번으로 다 무너진다. 우리 로드맵도 그때마다 다 수정해야 한다. 몇 번을 그렇게 했는지 모른다»는 말이었다. 지난 1년간 한반도 상황은   подробнее


환노위는 당초 이날 인사청문회를

환노위는 당초 이날 인사청문회를 한 뒤 곧바로 보고서 채택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최저임금 인상을 비롯해 현 정부가 추진하는 ‘소득주도성장’ 정책에 대한 질의로 청문회가 예상외로 길어지자 여야는 다음 날인 20일 전체회의를 열어 보고서 채택 문제를 다시 논의하기로 했다. 김학용 환노위원장은 «오늘 이재갑 후보자를 대상으로 고용노동부 장관이 지녀야 할 업무수행 능력과 자질, 도덕성, 준법성, 책임성을 다각적으로   подробнее


김 위원장은 권력 승계 후 부친과

김 위원장은 권력 승계 후 부친과 차별적인 모습을 적지 않게 보여 줬다. 성격이나 행동 스타일, 리더십 등 곳곳에서 그는 ‘김정일’이 아니었다.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경우 파격성과 동시에 조심성, 신중함을 함께 보여 줬다. 이 때문에 정책 추진 면에서는 오락가락한 측면이 없지 않았다. 시장을 공인하고 확대했다가 다시 제약을 가하는 등 정책이 바뀌기도 했다. (홍콩=연합뉴스) 안승섭 특파원 = 미국과   подробнее


문대통령 «꽃 풍성하게 피우고 결

문대통령 «꽃 풍성하게 피우고 결실 맺길…남북관계 발전과 함께»최룡해 «올해는 귀중한 금덩어리…나무 자라 통일의 길에 기여할 것» 표지석 날짜 실수 ‘해프닝’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인류가 먼 옛날 하늘을 올려다보기 시작한 이후 삶은 크게 바뀌었다. 태양과 달, 별자리의 움직임을 살펴 씨를 뿌리고 수확하면서 생활이 풍족해졌고, 먼바다를 누비는 항해술을 익혀 새로운 땅을 찾았다. 이제, 인류는 우리 눈에   подробнее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서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서울시가 19일 2022년까지 컵·빨대·비닐봉지 등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량을 50% 감축하는 것을 목표로 ‘플라스틱 프리(free)’ 도시를 선언했다. 국내에서는 서울의 움직임이 가장 빠르지만 전 세계 흐름을 놓고 보면 늦은 감이 없지 않다. 세계 각국은 이미 강력한 규제를 도입해 플라스틱 사용 억제에 나섰다.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자제해야 한다는 움직임은 지난 4월 재활용품 대란이 발생하면서   подробнее


본사 측은 ‘경영주 면담 결과 특정

본사 측은 ‘경영주 면담 결과 특정 커뮤니티를 하거나 특정 지역의 비하 의도는 아닌 것으로 확인했다»며 ‘어떤 이유에서든 잘못된 행동임은 분명하고 점주도 본인의 잘못을 반성하고 있다’는 내용의 답변을 민원인에게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송고»정상회담 내용은 대북제재 등 선행조건 풀렸을 때 가정한 것»»총리 ‘금리’ 관련 발언은 원론적 얘기…재정정보 유출은 심각한 일» (군산=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김동연 부총리 겸   подробнее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KT[0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KT[030200]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해외에서도 국내 음성통화료를 적용하는 ‘로밍온(ON)’ 서비스를 필리핀, 말레이시아, 마카오로 확대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로써 로밍온 적용 국가가 16개국으로 늘면서 출국 고객의 90%가량이 혜택을 받게 됐다. 로밍온 국가의 음성통화 요금은 국내와 똑같은 초당 1.98원이다. 착신, 현지 발신, 한국이나 기타 국가로 전화를 거는 경우 모두 동일하게 적용된다. 로밍온이 적용되면 음성통화   подробнее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소말리아 아덴만 해역에서 해적퇴치 임무 등을 수행한 해군 청해부대 26진 문무대왕함이 11일 오전 베트남 중부 다낭시 띠엔사항에 입항했다.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다음 주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회동한다고 엘리제궁이 송고24일 도착해 트럼프와 회동…하루 뒤엔 로하니 이란 대통령과 회담(타이베이=연합뉴스) 김철문 통신원 = 장중머우(張忠謀)   подробнее


Страница 3 из 28812345...102030...Последняя »